언론보도

헤럴드경제-기아차, 장애인 여행길에 벗 되다
작성일 : 2019-06-13조회수 : 55
기아차, 장애인 여행길에 벗 되다…초록여행 강원권역 확대

심영섭(왼쪽부터) 강원도의회 사회문화위원장, 김인호 한국철도공사강원본부장, 김대식 기아차 전무, 김선규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회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원충의 사단법인 강릉시장애인법인단체연합회장, 김한근 강릉시장, 최선근 강릉시의회 의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아차 제공]

기아자동차가 ‘초록여행’을 통해 장애인 이동권 신장에 앞장선다.

기아차는 13일 전날 KTX 강릉역사에서 ‘기아자동차 초록여행 강원 권역 확대 선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선포식으로 그간 수도권과 부산ㆍ경남, 광주ㆍ전남, 대전ㆍ충청 위주로 운영하던 ‘초록여행’ 사업 권역은 강원 지역으로 확대된다. 더 많은 교통약자의 이동권을 높이고 여행에 대한 물리적ㆍ심리적 거리감을 극복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목적이다. 지난 2012년 6월 시동을 건 ‘초록여행’은 경제적 여건이나 이동의 자유 측면에서 어려움을 겪는 교통약자들의 이동권을 향상하기 위한 사회공헌사업이다. 기아차는 장애인이 운전할 수 있도록 제작된 ‘카니발’을 제공하고 운전이 어려운 경우 전문 운전기사를 지원해왔다. 매달 접수된 사연을 통해 가족 여행 경비 지원과 유류비 지원도 이어오고 있다.

‘초록여행’은 출범 이후 현재까지 약 7년간 약 5만명의 장애인과 그 가족들의 여행을 지원했다. 내년부터는 연간 약 1만명 이상의 여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찬수 기자

첨부파일 : 없음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 254 월드메르디앙 1차 711호 (우편번호: 08511)
Tel.02-6677-4943 Fax.02-6499-2943 grlight00@gmail.com 개인정보보호책임자: 강정화 GM
COPYRIGHT BY 그린라이트. ALL RIGHTS RESERVED.